일본은 3개월간은 비자없이 방문할 수 있답니다.

그렇기 때문에 여권만 있으면 OK~!!

하지만 여권발급하려고 인터넷검색을 해보다가 서로 다른 정보때문에 혼동을 겪었어요.

제일 좋은 방법은 구청이나 시청에 전화문의 ㄱㄱㄱ

너무 초보적인 부분이지만 초보여행자에겐 어려운 여권발급

그렇다면 나의 여권만들기 고고고우~!



사진관 가서 여권사진찍기

여권만드러 구청이나 시청에 방문하려면 사진을 가져가야 합니다.

특정 의상이나 포샵이 들어간 사진은 안된다고 하던데...

사진관에서 그냥 센스껏 다해줍니다.

사진도 빨리찾을수록 비쌉니다.

아직 시간이 많은 관계로 제일 싼 24시간 뒤에 찾는 사진으로 접수후 촬영

\12,000



구청이나 시청에 가서 여권신청하기

촬영한 사진을 다음날 찾아서 가까운 구청이나 시청으로 갑니다.(거주지 상관없어요)

광역시청이나 도청에서 되는지는 모르겠는데... 구청과 시청에서는 확실하게 됩니다.

등본떼는창구 바로 옆에 여권발급창구가 있더라구요...

몇번 등본떼러 몇번 갔었는데, 여권창구는 처음보는듯;;

여튼! 가면 제일먼저 여권신청서를 작성합니다.

이때, 기존에 여권을 발급한적이 있는 사람은 영문명을 정확히 적어야 합니다.

전 어릴 때 발급받았었는데, 기억이 잘 나지 않자 직원이 조회해서 다 알려주더라구요.

성이 SEO = '서' 이지만... 1990년도였나? 그때 일본가면서 만들었다보니 SUH로 표기된듯...

이름에 대한 고민을 잠깐 하고나자 두번째 고민...

단수여권으로 할것인가... 10년짜리 복수여권으로 할 것인가...

단수는 1회용으로 2만원, 복수는 10년간 무제한 5만5천원정도...

도우미아주머니는 복수를 추천해주셨는데... (나중에 신혼여행도 생각하면 복수가 낫다고...)

이미 지출이 많았기에... 그리고 언제 또 해외여행을 할까 싶어서 단수로 초이스~!

직원이 은행에 가서 여권에 붙이는 증지를 사오라고 합니다.

쉽게말해 여권가격은 이 증지가격입니다. 2만원짜리 단수여권이면 2만원증지를 사면 계산끝.

구청귀퉁이에 은행이 있는건 처음 알았네요...(없는곳이 더 많을듯...)

하는일은 증지판매대금계산이 업무의 90%정도 되어보이는

파리날리는 창구... 꿈의직장의 하나임에 틀림없어 보였어요.

증지사서 다시 여권발급창구에 신청서까지 가져다 주면...

신분증확인 후 여권신청확인서한장을 받습니다.(일종의 신청을 했다는 확인증)

여권은 월요일에 신청하면 목요일에 나오고, 화요일에 하면 금요일에 나옵니다.

관공서에서 신청하니 평일만 신청가능한건 당연하구요... 주말제외하고 3일뒤에 나옵니다. 


증지값 \ 20,000


3일뒤에 가서 여권찾기


여권발급날만을 학수고대하며 기다린지 3일째...

신청했던 그 창구에 다시가서 여권을 받으면 됩니다.

깜빡하고 여권신청서를 안가져 갔는데...

신분증확인으로 끝이더군요^^ (확인증 가져가면 신청번호확인해서 더 빨리 받긴해요.)

드디어 삐까뻔쩍한 여권과 여권케이스를 받습니다.

여권에 서명을 하고나면 발급은 모두 완료됩니다.


tip>> 여권에는 칩이 들어있어서 열이나 습기에 노출시키면 훼손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블로그 이미지

NEWS 꼴깍꼴깍